즐겨찾기+  날짜 : 2020-07-02 오후 02:32:01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속보
뉴스 > 뉴스

경북도, 영세 폐수배출사업장 시설개선 최대 3000만원 지원

- 포항·경주·경산 소재 영세사업장 14개 선정, 수질오염방지시설 개선 -
- 先 기술·실험분석, 後 시설개선 등 기업별 맞춤형 지원 -

김현숙 기자 / hyun0218@nate.com입력 : 2020년 05월 25일
경상북도는 지난 5월 22일(금) 「2020년도 폐수배출사업장 시설개선 지원사업추진위원회」를 개최하고 대일알엔에프 등 14개 사업장을 사업대상으로 최종 선정했다.

이날 위원회는 포항·경주·경산 환경과장, 동부․서부 환경기술협의회장 참석한 가운데 코로나19 확산방지 일환으로 비대면 영상회의로 실시되었다.

「폐수배출사업장 시설개선 지원사업」은 최근 낙동강 및 형산강 수계의 녹조 발생, 상수원 유해화학물질 검출, 중금속 초과 검출 등 다양한 수질 환경이슈가 발생함에 따라 수계 영세사업장을 대상으로 수질오염방지시설의 기술 및 시설개선을 지원하고자 올해 처음 실시하는 사업이다.

경북도는 선정된 사업장(포항 2, 경주 5, 경산 7개 업체)에 대해 6월까지 사업장 현장조사 등 기술진단*을 실시하고, 11월까지 기술지원 결과를 바탕으로 최대 3천만원의 범위 내에서 수질오염방지시설 신규설치 또는 개선을 지원한다.
* (기술진단) 시설 결함, 최적 프로세스 도출 등 정밀진단 및 시험분석 지원

사업 완료 후에는 사업 추진과정에서 드러난 문제점 등 사업장 의견을 수렴하고 우수사례는 타 지역과 공유 할 예정이다.

경북도는 2014년부터 ‘화학물질취급사업장 안전진단 및 시설개선 지원사업(도 자체사업)’을 실시하고 있으며, 2019년부터 ‘소규모 영세사업장 대기오염방지시설 지원사업(국비 지원사업)’을, 올해부터 ‘폐수배출사업장 시설개선 지원사업(도 자체사업)’을 실시해, 전국 최초로 대기·수질·화학물질 전 분야에서 기업 시설개선 지원을 완성하게 되었다.

최대진 환경산림자원국장은“올해 이미 예년 대비 두 달 이상 빠르게 조류경보가 발령된 상황이다”라며, “사업장 수질오염물질 저감 지원사업 확대가 앞으로 녹조와 수질오염물질 저감 배출에 따른 우리 강 수질개선에 많은 도움을 줄 것”이라고 밝혔다.

[시도민 뉴스=김현숙기자]


김현숙 기자 / hyun0218@nate.com입력 : 2020년 05월 25일
- Copyrights ⓒ시도민 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가장 많이 본 뉴스
포토뉴스
상호: 시도민 뉴스 / 주소: 대구 수성구 들안로 401, 402호(범어동,금광빌딩)
발행인: 조동희 / 대표이사 겸 편집인: 조동희 / Tel: 053-564-8580 / Fax: 053-752-7112
mail: press@igoryeong.com / 청탁방지담당관: 조동희 / 청소년보호책임자 : 조동희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대구 아 00263 / 등록일 : 2018-06-05
Copyright ⓒ 시도민 뉴스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