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날짜 : 2019-06-24 오후 02:33:49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속보
뉴스 > 고향소식

경주시, 대한민국축구종합센터 유치 본격화

- 보문 경주엑스포공원 내 유휴 부지 36만㎡ 무상 제공
- 유소년 축구 메카 및 동계훈력 최적지로 풍부한 축구 인프라
- 축구와 관광이 어우러진 새로운 패러다임 창출 전략

손흔익 기자 / shi69@hanmail.net입력 : 2019년 01월 09일
↑↑ 경주시 축구공원
ⓒ 시군향우회인터넷뉴스
경주시가 대한축구협회가 공모하는 ‘대한민국 축구종합센터 건립사업’ 유치에 본격적으로 나선다.

주낙영 경주시장은 지난 7일 신년 기자회견에서 “축구대표팀의 산실인 축구종합센터는 축구 메카로서의 상징성과 함께 지역경제 전반에 광범위한 파급효과를 가져 올 것”이라며, "범시민유치위원회를 구성해 본격적인 유치 활동에 나서겠다"고 유치의사를 밝혔다.

대한축구협회는 국가대표팀의 훈련공간인 파주NFC의 무상임대 기간이 오는 2023년 만료됨에 따라 대체할 축구종합센터의 새로운 부지를 공모중에 있다.

축구종합센터는 부지 33만㎡에 소형 스타디움과 천연·인조 잔디구장 14면을 비롯해 풋살장, 테니스장, 다목적체육관, 수영장 등이 들어설 예정이다.

이와 함께 300명 규모의 숙소와 컨벤션센터, 연구실, 200여명이 근무 가능한 사무동도 함께 건립된다.

건립 예산만 약 1,500억원에 달하는 대규모 시설인 만큼 전국 지자체의 경쟁도 치열하다.

경주시는 유소년 축구의 메카이자 동계 훈련에 최적화 된 도시로서, 전국 최고 수준의 축구 인프라를 바탕으로, 인근 대구‧포항‧울산‧김해공항과 신경주 KTX역사를 비롯한 우수한 접근성을 강점으로 내세우고 있다.

여기에 천년고도의 풍부한 관광 자원과 숙박 인프라도 장점으로 꼽힌다.

대구스타디움, 울산문수월드컵경기장 등 A매치가 가능한 대형 축구장과의 인접성 또한 강점이다.

경주시만의 특화된 유치 전략으로는 보문 경주엑스포공원 내 유휴부지 36만㎡를 무상으로 제공할 계획이다. 보문이 국내 최고의 관광 및 숙박단지로서 명성을 가진 만큼 축구와 관광이 어우러진 새로운 패러다임을 창출한다는 전략이다.

특히 지역을 대표하는 민간기업인 한수원이 사업 참여의사를 적극 밝혀옴에 따라 타 지자체의 공모 제안과는 큰 차별성을 둘 것으로 기대된다.

한편 대한축구협회는 오는 1월 11일까지 유치신청서를 접수받고, 2월까지 후보지를 확정한 다음 2023년 6월까지 완공할 계획이다. [시군향우회인터넷뉴스=손흔익기자]


손흔익 기자 / shi69@hanmail.net입력 : 2019년 01월 09일
- Copyrights ⓒ시군향우회인터넷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가장 많이 본 뉴스
포토뉴스
상호: 시군향우회인터넷뉴스 / 주소: 대구 수성구 들안로 401, 402호(범어동,금광빌딩)
발행인: 김경홍 / 대표이사 겸 편집인: 조동희 / Tel: 053-564-8580 / Fax: 053-752-7112
mail: press@igoryeong.com / 청탁방지담당관: 조동희 / 청소년보호책임자 : 조동희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대구 아 00263 / 등록일 : 2018-06-05
Copyright ⓒ 시군향우회인터넷뉴스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