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구, 벌써 4회째~ '100원의 큰사랑' 나눔 실천
동구, 벌써 4회째~ '100원의 큰사랑' 나눔 실천
  • 조미영 기자
  • 승인 2018.12.06 18: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주머니속 동전 100원, 4년째 이어오는 기적
100원의 큰사랑

주머니속 동전 100원의 기적이 벌써 4년째 이어오고 있다. 2014년 12월 동구청 복지부서 공무원들이 앞장서 시작한 '100원의 큰사랑' 나눔운동이 6일 동구청에서 열렸다.

이날 행사장에는 공무원뿐 아니라, 재래시장 상인회, 동구 맛집, 각급 위원회 및 봉사단체와 어린이집 원아들의 고사리 손길까지 보태져 이웃을 위한 사랑의 온도가 뜨겁게 달아올랐다. 

올해 4회째를 맞이하는 '100원의 큰사랑 참여Day'는 ‘15년 3천만원,‘16년 3천6백만원 ’17년 4천5백만원을 모금하여 1억의 기적을 이루었으며, 금번 나눔운동에는 공무원과 지역주민 3,000여 명이 함께하여 4천6백만 원의 정성이 모아졌다.

이날 기부된 모금액은 사회복지공동모금회로 입금되어, 동구지역 저소득 소외계층의 주거비, 난방비, 의료비 및 청소년 교육비, 교복지원 사업등 '행복동구 희망Dream사업'에 사용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